비주얼이미지

보도자료

KB금융그룹의 언론 보도자료를 만날 수 있습니다.

KB금융, 환경 보호를 위한 민·관 연합체 ‘ha:bit Eco-Alliance’ 참여

2020-11-11

 

□ 지속 가능한 환경 생태계를 만들기 위한 일상 생활 속 플라스틱 사용량 감축 등 다양한 활동에 동참

□ 그룹 ESG전략방향 ’KB Green Way 2030’ 추진 및 ‘탈석탄 금융’ 선언 등 적극적인 ESG경영 실천 이어가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은 11일 서울 을지로에 위치한 SK T타워에서 환경부, 서울시, SKT, 스타벅스코리아 등 총 23개 기관 및 기업과 함께 일상 생활의 환경 보호 실천 및 플라스틱 사용량 감축을 위한 연합체인 ‘ha:bit eco alliance(해빗 에코 얼라이언스)’ 출범식을 가졌다.

 

‘ha:bit eco alliance’는 일상 생활 속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이기 위한 착한 습관을 정착시키고, 상호 협력을 바탕으로 지속 가능한 환경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정부 및 지자체, 커피 프랜차이즈, 기업 등 민·관의 다양한 구성원이 참여하는 연합체이다.

 

현재 KB금융그룹은 고객과 사회,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必환경 캠페인인 ‘Green Wave’를 통해 △Paperless △No Plastic △Save Energy 등 3대 테마를 중심으로 종이통장 및 플라스틱 카드 줄이기, 에너지 절약 캠페인 등을 적극적으로 전개해 나가고 있다.

 

이에 더해 앞으로는 ‘ha:bit eco alliance’의 구성원으로서 그룹 사옥 카페 및 임직원의 친환경 프로젝트 참여, 친환경 금융상품 개발 및 우대혜택 제공 등 플라스틱 감축과 관련된 다양한 실천 방안을 추가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KB금융 관계자는 “기후변화 위기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함께 만들어나가기 위해서는 우리 모두의 관심과 참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KB금융그룹의 미션인 ‘세상을 바꾸는 금융’처럼 함께 바꿔나가는 미래를 위해 KB금융이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금융그룹은 2030년까지 그룹의 탄소배출량을 2017년 대비 25% 감축 및 현재 약 20조원 규모인 ‘ESG 상품·투자·대출’을 50조원까지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KB GREEN WAY 2030’을 추진하고 있으며, 국내 금융그룹 최초로 KB국민은행 등 KB금융그룹의 모든 계열사가 참여하는 ‘탈석탄 금융’을 선언하는 등 친환경·저탄소 경제로의 전환을 주도해 나가고 있다.

 

{"type":"page","settingURL":"./pages/page_setting.html","theme":"kbfg_web","editView":"desktop","desktop":{"width":"900px","padding":{"top":"0","bottom":"0","left":"0","right":"0"},"responsive":false},"slideSetting":{"padding":{"top":0,"right":0,"bottom":0,"left":0},"rateWidthPerHeight":"3:2","maintainRate":true,"slideWidth":100,"slideWidthUnit":"%","slideHeight":350,"findPageNum":"0","pageNumPosition":"top","pageNumSize":"30","pageNumStyle":"none","usersNumStyle":""},"tablet":{"width":"768px","padding":"desktop"},"mobile":{"width":"100","padding":"desktop"},"backgroundColor":"Not Specified","styles":{"font":{"size":"","family":""},"lineHeight":""},"libraries":{"js":[],"css":[]}}